미국에 정착한 탈북자 데이빗 신의 생활 모습을 만나보는 [함경도 사나이 미국 정착기] 데이빗씨의 새로운 가족에 대한 이야기.

“백두산 아래 살던 함경도 할머니가, 북한 밖에서 겪은 세상 얘기들-. 살아 생전, 동네 이웃들에게 꼭 들려 주고 싶은 얘기가 많은데, 이젠 너무 늦어 버린 건 아닌지… ” 함경도 사나이 미국 정착기, 오늘은 며느리 산후바라지를 위해 미국에 온 데이빗씨의 어머니가 들려주는 북한 얘기 전해 드립니다. 담당에 김미옥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