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구호단체인 한국JTS (이사장 법륜)는 오는 27일 인천 항에서 밀가루 300t 등 식량과 생필품을 선적해 북한 9개 시, 도에 보낼 예정입니다.

한국JTS에 따르면 선적 예정 지원품은 밀가루 300t, 이유식 10t, 탈지분유 2t, 전지분유 30t, 영양강화식품 33t등입니다.

지원품은 평양과 자강도를 제외한 북한의 9개 시, 도 고아원과  양로원, 특수학교 등 53개 시설 1만 2천 명에게 전달될 예정입니다.

JTS측은 “이번 지원물품이 식량난으로 고통 겪는 북한 전역의 고아원 아이들과 취약계층 주민에게 하루빨리 전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