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에서 경찰은 의회가 헌법개정안 초안을 완성하지 못한 것을 둘러싸고 하루 일정의 총파업이 벌어지는 동안 60여명을 구금했습니다.

네팔 전역에서 15일 총파업이 단행되는 동안 상점과 사무소들은 모두 문을 닫았지만 차들은 대부분 자유롭게 움직였습니다.

경찰은 이번 시위가 대부분 평화롭게 진행됐으나 수도 카투만두에서 일부 시위자들이 파업을 무시하고 통행하는 차량들을 중단시키려 하면서 일부 시위자들이 연행됐다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