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주민 2명이 최근 무동력 나무배인 전마선을 타고 동해상으로 한국에 귀순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한국 정부 관계자는 오늘 (5일) “군 당국이 지난 달 26일 오전 9시쯤 강원도 속초 동쪽 40 킬로미터 해상에서 북한 주민 2명이 전마선을 타고 있는 것을 발견했다”며 “이들은 현장에서 귀순 의사를 밝혔고, 관계 기관에 신병이 인도됐다”고 밝혔습니다.

올 들어 북한 주민이 전마선을 타고 귀순한 것은 이번이 다섯 번째로 모두 3월26일 천안함 사건 이후 발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