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류우익 통일부 장관은 대북정책과 관련해 원칙을 지키는 가운데 대화채널을 열기 위해 여러 가지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류 장관은 오늘 (18일) 서울을 방문 중인 전미외교정책 협의회 대표단과 만난 자리에서 남북관계 전반과 북한의 현 상황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류 장관은 또 효과적인 대북정책 추진에서 미국과 한국의 긴밀한 공조가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전미외교정책협의회는 미국 내 민간 외교기구로, 이 단체 관계자들은 한국의 현대아산정책연구원이 주최한 학술회의 참석차 방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