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간 나오토 총리가 일본의 집권여당인 민주당 대표 경선에서 승리했습니다.

간 총리는 오늘 (14일) 실시된 선거에서 경쟁 후보였던 오자와 이치로 전 간사장을 물리치고 당 대표로 재선됐습니다.

이번 투표에서 간 총리는 7백 21표를 얻어 4백 91표를 얻은 오자와 전 간사장을 예상보다 큰 표차로 물리쳤습니다.

오자와 전 간사장은 경선 과정에서 간 총리가 둔화되고 있는 경기를 부양하지 못했다며 비난했었습니다. 일본에서는 엔화 급등과 경제 약화 등이 주요 경제 현안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간 총리는 일자리를 창출하고 낭비적인 정부 지출을 줄이겠다고 약속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