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해군 소속 선박 2척이 이집트의 수에즈 운하를 거쳐 시리아에 도착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영국의 ‘로이터’ 통신은 이란 국적의 소형 구축함이 어제 밤 (23일) 시리아에 도착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란 해군 사령관은 해당 선박들이 다른 나라들에게 평화와 우호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정기적 방문을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