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의 연평도 포격 사건 이후 남북간 군사적 긴장감과 개성공단에 대한 방북 제한 조치가 맞물리면서 개성공단 입주기업들의 한숨이 깊어지고 있습니다. 오늘 (22일) 개성공단을 방문한 녹색섬유의 박용만 대표는 북한 측 근로자들도 개성공단이 폐쇄될까 상당히 불안해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표를 전화로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