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의 인권 상황을 개선하기 위한 가장 효율적인 방법은 국제 공조를 강화하는 것이라고 한국 국가인권위원회 현병철 위원장이 밝혔습니다.

미국을 방문 중인 현병철 위원장은 또 북한 주민의 기본적 생존권과 의사표현의 자유, 정치범 수용소 문제 등을 북한인권과 관련한 주요 과제로 지적하면서, 유엔과 꾸준히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현병철 위원장과의 인터뷰를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