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정착한 탈북자들을 위한 인터넷 방송이 한국에서 처음으로 시작됩니다. 탈북자들로 구성된 사회적 기업인 ‘하나컬처’는 오는 8월15일부터 인터넷방송 ‘통일한마당’을 홈페이지(www.hanapd.com)를 통해 방송할 예정입니다. 탈북자들이 직접 제작하는 이 방송은 매일 4시간씩 방송되며, 취업정보를 제공하고 한국사회를 제대로 이해하도록 돕는 등 탈북자들을 위한 가교역할을 한다는 계획입니다. 하나컬처 이금룡 본부장을 전화로 인터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