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와 파키스탄이 뭄바이 테러 사건 이후 2년 넘게 교착상태에 빠졌던 평화 회담을 재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인도와 파키스탄은 10일 발표한 공동성명을 통해 테러 퇴치와 카쉬미르 지역 등 모든 사안과 관련한 대화를 재개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당국자들에 따르면, 두 나라 간 평화 회담은 파키스탄의 샤 메흐무드 쿠레쉬 외무장관이 인도를 방문하는 오는 7월 이전에 시작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