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의 금융 당국자들이 그리스 부채 위기로 고심하고 있습니다.

미국과 다른 나라들은 유럽 지도자들에게 5천 940억 달러의 유럽의 구제 금융 기금을 대폭 늘리도록 압박을 가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유럽의 경제대국인 독일과 북유럽 국가들은 그리스 등 부채 위기를 겪고 있는 나라들에 대한 대규모의 새로운 지원에 반대하고 있습니다.

유럽 당국자들은 지난 주말 워싱턴 디씨에 있는 국제통화기금 본부에서 그리스의 부채 위기 등을 논의한 데 이어, 오는 11월 초 프랑스에서 세계 주요 20개국과 개발도상국들과 함께 관련 논의를 계속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