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주민 1명이 어제 (15일) 강원도 철원군 비무장지대를 통해 귀순했습니다.

한국 군 당국에 따르면 어제 오후 5시 북한 주민 김모 씨가 철원군 유곡리 부근에서 경계근무 중이던 군 장병에 의해 발견됐고, 김 씨는 즉시 귀순의사를 밝혔습니다.

김 씨는 현재 정보 당국에 넘겨져 귀순 동기 등에 대한 조사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