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중앙은행은 19일 위안화 환율의 유연성을 확대할 것이지만 위안화 가치를 대규모로 바꾸지는 않을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중국의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은행 웹 사이트에 이같이 발표했했습니다. 하지만 인민은행은 이와 관련해 자세한 내용을 전하지 않았습니다.

한편 국제통화기금, IMF의 도미니크 스트로스-칸 총재는 중국의 이 같은 결정을 칭찬하고 위안화 환율을 개혁하면 중국 국민들이 혜택을 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의 티모시 가이트너 재무장관도 중국이 환율 유연성을 확대하면 세계 경제가 살아나는데 도움을 받을 것이라며 중국의 결정을 환영했습니다. 또 가이트너 장관은 중국 측에 환율제도를 대폭 개혁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최근 중국은 미국의 막대한 대중국 무역 적자 같은 무역불균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위안화의 가치를 올리라는 압력을 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