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후난성 사오양현에서 중추절을 맞아 귀성객을 태운 선박이 강물에 침몰해 14명이 숨지거나 실종됐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어제(9일) 오후 3시쯤 사오양현 강 부두에서 학생 등 45명을 태운 배가 인접 강철선박에 부딪히면서 균형을 잃고 침몰했습니다.

이 사고로 배에 타고 있던 초중생 9명을 포함해 모두 11명이 숨지고 3명이 실종됐으며 16명이 부상을 입었습니다.

사고가 난 배는 중추절 귀성 학생들을 위한 전세 여객선이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사오양현 당국과 현지 공안은 당시 배에 타고 있던 선주 2명을 상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