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네수엘라의 우고 차베스 대통령이 지난 10일 쿠바에서 골반 종기 수술을 끝내고 현재 만족스러운 회복을 보이고 있다고 베네수엘라 정부가 밝혔습니다.

니콜라스 마두로 외무장관은 의료진이 차베스 대통령의 정기 검진에서 골반 종기를 발견하자 차베스 대통령이 즉각 수술을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베네수엘라 정부는 올해 56살인 차베스 대통령이 며칠 안에 귀국할 예정이라고만 밝히고 구체적인 일정은 발표하지 않았습니다. 차베스 대통령은 지난 8일 쿠바를 공식 방문해 라울 카스트로 국가평의회 의장과 그의 형 피델 카스트로 전 의장을 만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