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과 일본, 한국이 오는 31일 중국 창춘에서 자유무역협정 FTA 공동연구 제6차 회의를 개최합니다.

한국 외교통상부의 통상교섭본부는오늘 (24일) “연내 FTA협상 개시 선언을 목표로 이번 회의는 원산지, 무역구제, 통관절차 및 무역원활화 등 5개 분야 실무 그룹 회의가  동시에 개최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회의에서는 “공동연구 보고서의 초안과 규범, 협력 분야를 포괄하는”  여러 현안들을 논의하고, “차기 회의에서 진행될 '결론 및 권고'에” 대한 사전조율도 이뤄질 전망이라고 언론들은 보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