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의 반기문 사무총장이 팔레스타인의 국가 지위를 지지한다고 거듭 밝혔습니다.

반기문 총장은 오늘 (9일) 독립적이고 자주적인 팔레스타인을 지지한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반기문 총장은 그러나 팔레스타인이 유엔의 정 회원국이 되는 것은 유엔 회원국들이 결정할 사안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