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중앙은행은 29일 유럽의 경기부양과 국가부채 위기를 겪는 회원국들을  지원하기  위해 7천 120억 달러를  800개 시중 은행에 풀었습니다.

유럽중앙은행이 경기부양 자금을 푼 것은 지난해 12월 6,570억 달러를 푼데 이어 이번이 두 번째 입니다.

자금이 달리는 유럽의 시중 은행들은 유럽중앙은행으로부터  1%의 낮은 이자로 3년 간 대출을 받아 기업과 개인에  융자를 할 수 있게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