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류우익 통일부 장관은 이르면 올해 안에 55조원 (미화 5백억 달러) 규모의 통일재원 조성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류 장관은 미국의 `블룸버그통신’과의 인터뷰에서 통일재원 마련 방안에 대해 정부 안에서 거의 합의에 도달해가고 있으며 국회에서 올해 안에 관련법을 통과시켜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류 장관은 통일재원을 조성하는데 한국인들이 기부금을 낼 수 있고 한국 정부도 남북협력기금 등을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외국인들도 기부할 수 있지만 외국 정부에 기부를 요청할 계획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류 장관은 남북정상회담에 대해선 현 시점에서 구체적인 계획을 갖고 있지 않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