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주끼 다루스만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이 오는 20일부터 25일까지 한국을 방문한다고 한국 외교통상부가 밝혔습니다.

다루스만 보고관은 이 기간 동안 통일부와 외교통상부 등 관련 부처 당국자들을 면담하고 탈북자 교육기관인 하나원을 방문할 계획입니다.

특히 21일엔 오길남 박사를 만나 북한 정치범 수용소에 억류된 것으로 알려진 오 박사의 부인 신숙자 씨와 두 딸의 송환문제에 대해 논의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