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동부에서 어제(1일) 적어도 15명의 주민이 밀주를 마시고 숨졌습니다.

정부 당국자들에 따르면 안드라 프라데시 주에서 약  24명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피해자들은 대부분 가난한 노동자들로, 연말 잔치때 값싼 밀주를 마신 것이 원인입니다.

현지인들은 경찰에게 밀주 업자들을 조사하고 체포하라며 항의시위를 벌였습니다.

인도에서는 지난 해 12월에도 동부 콜카타 시에서 약 110여명이 밀주로 사망하는 등, 비슷한 원인의 피해가 잇따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