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정부는 남북한이 관계를 개선하고 화해와 협력을 추진하는 것을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외교부의 홍레이 대변인은 30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이 국방위원회 명의의 성명을 통해 한국의 이명박 정부와 상종하지 않겠다고 한 데 대해 묻는 질문에 이같이 답변했습니다.

홍레이 대변인은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지키는 것이 남북한과 기타 유관 각측의 공동이익에 부합한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