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도쿄전력은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에 저장된 저농도 방사성 오염수를 바다에 방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도쿄전력은 현재 방사성 오염수를 원전 부지 내 탱크에 저장하고 있습니다. 도쿄전력은 내년 3월 까지 탱크내 저장 공간이 조만간 포화상태에 이를 것이라고 밝힌바 있습니다.

오염수는 방사성 물질을 여과 분리한 뒤 방출될 것이라고 도쿄전력은 설명했습니다.

도쿄전력은 저장공간을 넓히는 방안도 고려 중이지만 막연히 탱크를 계속 짓는 것은 무리라고 덧붙였습니다.

일본의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가 지난 3월 훼손된 이후 이미 수만톤의 오염수가 태평양에 방출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