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랍연맹의 제재 담당 위원회는 1일 시리아의 부호들과 권력자들을 대상으로 한 제재를 발표했습니다.

위원회는 아랍 국가들에 대한  방문이 금지된 시리아인 17명의 명단을 발표했고 이에는, 시리아 최대 부호인 바샤르 알-아사드 대통령의 형제와 장관들이 포함됐습니다.

관계자들은 이 목록과 다른 제안들이 4일 카타르의 수도 도하에서 예정된 아랍연맹 회의에서 공식발표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아랍연맹은 시리아 정부에 반정부 시위대에 대한 유혈진압을 중단하도록 촉구해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