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이모저모, 다양한 현장의 소식을 만나보는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순섭니다. 요즘 서울 세종로에 자리한 세종문화회관에서는 40년전, 그러니까 1970년대 한국사람들이 살아가던 생활 모습을 재현해 놓은 이색전시회가 열리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1970년대를 청바지와 생맥주, 통기타로 대표되는 어려움 가운데에서도 낭만과 꿈을 키웠던 시대로 평가하고 있는데요. 이 시대 한국 대중들의 생활문화를 엿볼 수 있는 추억의 전시회인 셈입니다.

<안녕하세요. 서울입니다> 오늘은 40년 전, 한국 서울의 어느 동네로 시간여행을 나서보겠습니다. 도성민 기자가 안내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