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이 테러 단체들을 적발해 이들의 자산을 동결하게 하는 새로운 법안을 검토 중입니다.

중국 국무원은 24일 이 법안을 전국인민대표대회에 제출했다고 중국 관영 영자신문인 ‘차이나 데일리’가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공안 당국자의 말을 인용해 지금까지 테러 활동과 테러 조직에 대한 분명한 정의가 없어 테러 진압 노력이 방해를 받아왔다고 전했습니다. 이는 또 국제사회의 반 테러 협력에도 타격을 줬다고 이 당국자는 말했습니다.

새로운 법안은 테러를 사회적인 공포를 조성하고 정부 기관이나 국제 조직을 위협하며, 폭력과 파괴 또는 위협을 포함하는 행동으로 정의하고 있습니다.

중국 외교부의 장위 대변인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해당 법안은 테러활동과 테러조직 등을 처음으로 자세히 정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국제사회는 테러에 대항해 협력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