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우간다의 동부 지역에 폭우로 인한 산사태가 발생해 적어도 23명이 사망했습니다.

적십자는 오늘(29일) 산사태가 불람불리 지역의 마보노와 또 다른 마을에서 일어났다고 밝혔습니다. 불람불리는 수도 캄팔라에서 북동쪽으로 약 230km 떨어져 있습니다.

적십자 대변인은 지금까지 시신 15구가 수습됐고, 다른 8명의 사망도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