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군이 중부의 라스탄을 포위했다고 시리아 인권 운동가들이 밝혔습니다.

시리아 군은 오늘(29일) 라스탄을 포위하고 기관총을 발사하면서, 민주화 봉기에 대한 탄압을 계속했다고 인권 운동가들은 말했습니다.

라스탄에서는 그 동안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에 반대하는 시위가 열려왔습니다.

앞서 시리아 정부는 어제 유혈 폭력 사태를 중단하라는 아랍연맹의 성명을 거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