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미드 카르자이 아프가니스탄 대통령은 평화위원회를 구성해 탈레반과 회담에 나선다고 밝혔습니다.

아프간 대통령실은 어제 성명을 내고 고위급 평화위원회의 구성은 평화회담을 위한 의미 있는 진전이라고 밝혔습니다.

성명은 또 위원회 구성원의 명단은 추후 발표되겠지만 지하디 지도자와 영향력 있는 인사들과 여성도 포함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평화위원회 창설은 지난 6월 아프간 지도자들과  부족 원로들이 모여 카불에서 개최한 평화회의에서 결정됐습니다.

이번 계획에는 폭력의 수위를 낮추고, 모든 테러 조직과의 관계를 끊는 반군들에게 현금과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의 내용도 포함돼 있습니다.

한편 탈레반측은 현재까지 회담에 별 관심을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