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24일, 북 핵 6자 회담 재개를 위한 문은 여전히 열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이 날 미국 의회 상원에서 열린 국무부 예산 관련 청문회에서 북한 핵 문제에 관해 언급하면서 이 같이 말했습니다.

클린턴 장관은, 북한의 도발에 대해 전례 없이 일치된 대응을 이끌어 냈다면서, 그런 가운데서도 6자 회담 재개를 위한 문은 계속 열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은 북한이 우선 6자 회담에 복귀해야 하며,  6자회담 틀 안에서 비핵화와 평화 협정,  경제 지원 등 모든 문제를 논의할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