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와 사단법인 남북협력제주도민운동본부는 북한 민족화해협의회 등과 협의를 거쳐 제주산 감귤 200톤을 북한에 보내기로 하고 내일(17일) 제주항 3부두에서 출항식을 갖는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제주감귤은 인천항을 통해 20일쯤 북한 남포항으로 운송되고 남북협력제주도민운동본부와 농협관계자 2명이 동행합니다.

제주감귤 북한보내기 사업은 지난 1999년이후 해마다 이뤄진 것으로 지금까지 당근 1만8천톤을 포함해 모두 6만6228톤을 북한에 보내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