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일 심장수술을 받은 미국의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이 퇴원했습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최근 며칠 간 가슴에 가벼운 통증을 호소한 뒤, 뉴욕 시에 있는 한 병원에서 어제 (11일) 심장 관상동맥 하나에 '스텐트' 2개를 삽입했습니다.  '스텐트'는 심장혈관이 막히는 것을 막기 위해 혈관에 주입하는 관입니다.

이 병원의 엘런 슈왈츠 박사는 클린턴 전 대통령이 심장마비나 손상을 겪지 않았다며, 수술은 순조롭게 이뤄졌고, 클린턴 전 대통령이 회복도 매우 좋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습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오는15일 업무에 복귀할 예정입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지난 2004년에도 막혔던 동맥을 열기 위해 심장 측관형성 (bypass) 수술을 받은 바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