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이 미국에 미군 유해 발굴 관련 협의를 요청한 가운데, 미국은 북한이 6자 회담에 복귀할 때까지 유해 발굴 작업을 재개하지 않을 것이라고, 미 국무부 고위 관계자가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28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은 6자 회담을 우회해서 미국과 양자 회담을 하려 하지만 어떠한 양자 협상도 6자 회담을 통해서만 가능하다는 것이 미국의 입장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관계자는 또 유해 발굴과 같은 인도적인 사안에 대해서도 마찬가지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필립 크롤리 국무부 공보 담당 차관보도 28일 정례 브리핑에서 미군 유해 발굴 작업 재개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 많은 양자 현안이 있지만 현재 미국의 초점은 북한의 6자 회담 복귀에 맞춰져 있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