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라크의 수도 바그다드 내 호텔 등 일부 주요 지역에서3건의 대규모 폭발이 발생했습니다. 경찰은 이번 폭발로 적어도 11명이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당국자들은 적어도 21명이 부상했다고 말했습니다.

3건 가운데 1건은 바그다드 셰라톤 호텔 인근에서 발생했고, 1건은 바빌론 호텔을 겨냥했던 것으로 보이며, 나머지 1건은 바그다드 중심가에서 발생했습니다.

3건의 폭발 모두가 연이어 발생했으며, 이번 폭발로 검은 연기가  하늘을 덮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