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정부는 지난 3일 독도 주변 해상에서 표류 중 구조된 북한주민 2명을 북한으로 돌려보내기로 했다고 오늘 (5일) 밝혔습니다.

한국 통일부에 따르면 “합동신문 조사 결과 이들은 어로작업 중 표류하게 됐으며 북한으로 귀환하기를 희망했다”며 “북측에 송환 관련 전통문을 보낸 뒤 절차에 합의하는 대로 북한으로 보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3일 오후 동해 독도 북동쪽 47 킬로 해상에서 선박에 탄 채 표류하다 한국 측 해경에 예인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