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한국의 외무장관들은 21일 미 뉴욕에서 회담을 갖고, 북핵 문제와 관련한 5자간 긴밀한 협력의 중요성에 대해 합의했습니다.

힐러리 클린턴 국무장관은 이날 한국의 유명환 외교 통상부 장관과 회담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북한 핵 문제와 관련해 미,한 양국을 포함해 중국, 일본, 러시아 등 5자가 긴밀히 협력하는 것이 중요하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의 유장관은 또 이명박 한국대통령이 밝힌 북 핵 거시적 청사진에 대해서도 5자간 협의가 진행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유장관은 이번 유엔 총회 기간 중 미-북간에 양자회담을 앞둔 사전 접촉이 있었는지에 대해. “현재로서는 그런 계획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