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핵 6자회담 한국 측 수석대표인 위성락 외교통상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이번 주말께 미국을 방문해 북 핵 현안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입니다.

한국 외교통상부의 문태영 대변인은 오늘(14일) 정례 기자설명회에서 “위 본부장이 이번 주말에 유엔총회에 참석하는 유명환 장관을 수행해 미국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위 본부장의 미국 내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지만 미 국무부의 북 핵 담당 인사들과 만나 미국 정부가 밝힌 ‘미-북 양자대화’와 관련된 문제를 포함해 6자회담 재개 방안 등 주요 현안에 대해 협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문 대변인은 또 유엔 총회기간 중 남북한 접촉 계획은 없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