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달 30일 북한에 나포됐던 한국 어선 `800연안호' 선원과 선박이 29일 송환됩니다.

한국 통일부는 "북한이 28일 오후 군 통신선을 통해 연안호 선원과 선박을 29일 오후 5시 동해상에서 남측에 인도하겠다고 통보해왔다"고 밝혔습니다.

오징어잡이 어선인 800 연안호는 지난 7월 30일 강원도 제진 동북쪽 32km 해상에서 위성항법장치 고장으로 동해 북방한계선을 11.2 킬로미터 가량 넘어갔다가 북한 경비정에 예인 됐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