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이명박 대통령이 23일 김대중 전 대통령 조문차 서울을 찾은 북한 사절단 일행을 접견한다고, 22일 한국 통일부 장관이 밝혔습니다

한국 '연합통신' 보도에 따르면 북한 조문단은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이 대통령과 만나고 싶다는 의사를 피력했습니다.

북한 조문단은 당초 22일까지 이틀간 서울에 머물 예정이었지만, 이 대통령을 예방하기 위해 서울 방문 일정을 하루 연기했습니다.

한편 한국의 현인택 통일부 장관은 22일 북한의 김양건 통일전선부장과 면담했습니다. 현 장관은 이번 방문을 계기로 새로운 남북관계의 전기가 마련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