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의 존 에프 케네디 전 대통령의 여동생이자 정신 지체장애인 올림픽 창설자인 유니스 케네디 슈라이버가 88세의 일기로 사망했습니다.

슈라이버 여사는11일 미국 동부 매사추세츠 주의 자택인근에 있는 병원에서 지병으로 숨졌다고 가족들이 전했습니다.

슈라이버 여사가 지난 1968년 창설한 정신지체 장애인 올림픽은 현재 150개 이상의 나라에서 치러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