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경비정 한 척이 4일 한국의 서해 북방한계선 NLL을 침범했다가 한국 해군 고속정의 경고통신에 따라 다시 북한으로 돌아갔습니다. 

한국의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 경비정 한 척이 오늘 오후 2시47분께 연평도 서쪽 7.5마일 근해 NLL을 0.9마일, 즉 1.6킬로미터 가량 침범했습니다. 이 경비정은 한국 해군 고속정의 두 차례에 걸친 경고통신에 따라 51분만인 오후 3시 38분께 북상했습니다. 

북한 경비정이 NLL을 침범한 것은 지난 4월5일 장거리 로켓 발사 이후 처음이며 올해 들어 3번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