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정부군은 24일 탈레반 무장세력이 강성한 스와트 계곡에 대한 진압작전을 계속했습니다.  

군 당국자들은 무장요원들이 희생자들의 절단된 시신을 주기적으로 버렸던 길목을 포함해 밍고라 시의 여러 핵심 지역을 장악했다고 밝혔습니다. 군은 무장요원 의심분자 최소 5명이 가두전 중 사망하고 여러 명이 체포됐다고 밝혔습니다.  

북서부 지역에서는 파키스탄 군항기가 오라크자이 부족 지역의 탈레반 장악 지역으로 의심되는 여러 곳에 폭탄을 투하해 최소 13명이 숨졌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