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베네딕토 16세가 13일 팔레스타인 주권국에 대한 지지를 거듭 밝히며 가자지구 봉쇄의 종식을 위해 기도했습니다.  

교황은 이날 취임이 후 처음으로 팔레스타인 영토인 요르단강 서안 예수의 탄생지인 베들레헴을 방문해 연설했습니다.  

교황은 마흐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수반을 만나 올해 초 이스라엘의 공격으로 고통을 당한 가자지구 주민들에 대한 위로를 전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