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수출국기구, 오펙의 압둘라 엘-바데리 사무총장은 석유 배럴당 50 달러는 장래 투자 비용을 감당하기에 너무 저렴한 가격이라고 말했습니다.

엘-바데리 사무총장은 26일 알제리 수도 알지에에서 기자들에게 석유는 배럴당 70달러 이상이 되어야 투자 증진에 도움을 주게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 달 오펙 석유장관들은 석유 생산 수준을 오는 5월 말까지 현 수준으로 계속 유지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오펙 산유국들은 5월 28일 다시 만날 계획입니다.

세계 원유가격은 지난 해 배럴 당 거의 150달러까지 치솟았었으나 세계 경제 위기로 수요가 줄어듦에 따라 배럴당 50달러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