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은 오늘(9일) 최고인민회의 제12기 1차 회의를 열고 김정일 위원장을 또다시 국방위원장으로 추대했습니다.

국방위원장 직은 사실상 북한의 최고 직책이라는 점에서 김 위원장의 재추대는 김정일 집권 3기 체제의 공식 출범을 의미합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TV의 보도입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제12기 제1차 회의는 위대한 영도자 김정일 동지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위원회 위원장으로 높이 추대했습니다.”

조선중앙TV는 ‘중대방송’을 통해 김 위원장 재추대 소식을 전하면서, 이는 인민군 장병과 인민들의 절대적인 지지와 신뢰의 표시라고 주장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지난 1993년 4월 처음으로 국방위원장에 추대된 뒤 1998년과 2003년에 이어 이번에 재추대됨으로써 네 번째 연임이 이뤄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