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락 오바마 미 행정부는 대형 금융 회사들을 감시하고, 이들의 위험 부담을 규제하고 금융 체계에 위협이 될 경우 회사를 인수하는 체계화된 방안을 강구하기 위한 권한 증대를 모색하고 있습니다.

이 같은 변화는 의회의 승인이 필요합니다. 티모시 가이트너 재무부 장관은 26일 청문회에서 이 같은 계획의 세부안을 제안했습니다.

미 행정부는 부도난 은행을 장악해 부실 대출을 폐기하고 새로운 경영 체계를 세울 권한을 갖고 있습니다. 새로운 계획안은 미 행정부가 부도난 보험 회사 AIG처럼 비은행 금융 기관에 대해서도 비슷한 과정을 추진하도록 하는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