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가니스탄 정부관계자들은 11일, 아프간 남부 코스트 지방에서 도로변 폭탄이 폭발해 아프간 군인 7명이 사망하고 2 명이 부상했다고 밝혔습니다.

관리들은 그러나 더 구체적인 내용은 발표하지 않았습니다.

한편, 언론과 인권 단체들은 아프간 언론인과 관련한 최근 두 건의 사건이 아프가니스탄 내 언론 자유에 대한 위협을 대변한다고 밝혔습니다.

아프간  일부 도시의 언론인들은11일 모임을 갖고,남부도시 칸다하르에서 10일 총격으로 사망한 언론인 자웨드 아흐마드에 대한 조사를 당국에 요청했습니다. 아흐마드는 캐나다 몇몇 뉴스 기관에서 일 했고, 미군당국에 의해 1년 간 수감된 바 있습니다.

언론 단체인 ‘언론인 보호 위원회’는 아흐마드를 사살한 범인을 찾길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여러 인권단체들은 또한, 신성모독 혐의를 받고 있는 기자에 대한 20년 징역형을 확정하기로 한, 아프간 대법원의 결정에 항의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