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이라크가 이라크 내 미군 주둔을 종결하는 협정에 조인했습니다.

라이언 크로커 이라크 주재 미국 대사와 호시야르 제바리 이라크 외무장관이 17일 조인한 이번 협정에 따라 미국은 내년 6월까지 이라크 주요 도시에서 부분적으로 철수한 뒤, 2011년까지 모두 철수해야 합니다.

이로써 미국은 이라크에서 철군 시한을 정하지 않는다는 정책을 철회하게 됐습니다.

이번 협정은 올해 말 종료되는 다국적군의 이라크 주둔 근거가 되는 유엔 결의안을 대체하게 됩니다.

이 협정은 앞으로 이라크 의회에서 논의되는 과정에서 대다수의 지지를 얻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


Iraqi and U.S. officials have signed a pact to end the U.S. military presence in Iraq.

U.S. ambassador Ryan Crocker and Iraqi Foreign Minister Hashyar Zebari agreed today (Monday) to an arrangement Mr. Crocker described as historic.

By calling for the withdrawal of U.S. forces from Iraqi cities by June next year, and all American troops by the end of 2011, the pact overturns a long-standing U.S. policy against setting timelines for leaving the country.

The agreement would replace a U.N. mandate governing the U.S. presence. It is now being debated in Iraq's parliament, where it appears to have majority support.

Foreign Minister Zebari told VOA (Kurdish Service) he expects a decision within ten days, but cautioned it is too early to predict whether U.S. troops might stay in Iraq after the new mandate expires in three yea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