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마 야당은 민주화 운동 지도자 아웅산 수치 여사가 연금돼 있는 랑군 자택 주변의 철조망이 제거되는 보안이 완화됐다고 밝혔습니다.   

증인들은 노벨 평화상 수상자이기도 수치 여사가  선고된 19 가운데 13 가택 연금돼 있는  호숫가 자택 근처의 검문소와 장벽들이 제거됐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증인들은 자택 부지로 들어가는 출입문은 여전히 봉쇄됐다고 말했습니다.

베이징에서 열린 아시아 유럽 정상회담 참가자들은 25 성명을 발표하고 정치 수감자들을 석방하고 정당들에 대한 규제를 완화할 것을 버마 정부에 촉구했습니다.

수치 여사는 지난 24  가택연금된 13 째를 맞았습니다

*****

Members of Burma's opposition party say authorities have removed barbed wire barriers and reduced security around the Rangoon home of detained democracy leader Aung San Suu Kyi.

Witnesses near the lakeside compound where the Nobel Peace Prize winner has been detained for 13 of the last 19 years said barricades and checkpoints preventing people from going near her house have been removed.

However, witnesses said the gate to her compound remains closed.

In a statement Saturday, leaders at the Asia-Europe meeting in Beijing encouraged the Burmese government to lift restrictions on political parties and release political prisoners.

Friday marked Aung San Suu Kyi's 13th year of house arrest.